랜드모아 
모아 로그인   
랜드모아
 
주요 뉴스
 


가격제한폭 ±30% 확대…수혜株를
  2015-05-23 22:26:00 조회:1020
글자수:1456


한국거래소가 내달 15일부터 주식시장의 가격제한폭을 ±30%까지 확대하기로 결정하면서 주식 시장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증시 전문가들은 가격제한폭 확대가 미치는 영향력이 중소형주, 증권주 등 특정업종과 종목에 국한돼 나타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실적에 기반한 옥석가리기를 통한 종목 선정이 더욱 중요해질 것이라고 조언했다.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는 내달 15일부터 현행 ±15%의 주식 가격제한폭을 ±30%까지 확대, 시행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유가증권과 코스닥시장의 주권(코넥스 제외), 주식예탁증서(DR), 상장지수펀드(ETF), 상장지수증권(ETN), 수익증권의 가격제한폭은 현행 기준가격 대비 ±15%에서 ±30%로 확대된다.

상하한 가격변동폭 확대는 코스피 시장의 경우 1998년(직전 ±12% → ±15%) 이후 17년, 코스닥시장은 2005년(직전 ±12% → ±15%) 이후 10년 만의 변화다.

증시 전문가들은 가격 제한폭 확대는 심리적인 측면에서 주가 하락 보다는 상승과 밀접하게 연관될 개연성이 높다고 판단했다.

김용구 삼성증권 애널리스트는 "가격제한폭 확대는 주가 하락 보다 상승 쪽에 보다 밀접하게 작용할 여지가 크다"면서 "호재의 주가 탄력성이 악재의 변동성을 압도할 공산이 크기 때문"이라고 판단했다.

이현주 NH투자증권 애널리스트도 "현재까지 가격제한폭이 확대된 시점이 총 네 차례였는데 대체적으로 주식시장 급락 또는 조정기에 이를 방어하기 위해서 발표된 적이 많았다는 점에서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가격제한폭 확대로 인한 변동성 우려도 크지 않다는 분석이다. NH투자증권에 따르면 가격제한폭 규제가 존재하는 국가의 경우 평균 15.7%의 변동성을 기록했지만, 가격제한폭 규제가 존재하지 않는 국가는 평균 12%의 변동성을 기록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가격제한폭 확대에 따른 수혜주로 증권주와 실적 개선이 기대되는 중소형주를 꼽았다.

증권주의 경우 가장 최근에 가격제한폭을 확대했던 1998년 확대 발표 및 제도 시행 시점에 시장대비 각각 23%포인트, 17.7%포인트 시장 수익률을 압도한 바 있다. 중소형주는 탁월한 상하한가 빈도로 인해 투자자들이 더욱 몰려들 개연성이 높다는 분석이다.

김용구 애널리스트는 "2000년 이후 작년까지 상하한가 빈도를 분석해 보면 가격제한폭 확대의 수혜가 ±15% 도달도 버거운 대형주 보단 중소형주 시장에서 직접적으로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하고 있다"면서 "투자전략 측면에서 호재의 경중을 따져 주가 모멘텀 정도를 판단하는 작업이 중요 과제로 대두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가격제한폭의 확대가 수익 기회를 늘리는 만큼 동시에 손실 리스크도 가중되게 만들 수 있다"며 "높은 상한가 빈도 만큼 절대적으로 높은 수준의 하한가 빈도를 간과해선 안된다"고 조언했다.

관련증시
실시간시세 보러가기종목명유안타증권 003470현재가6,740701.05%종목명NH투자증권 005940현재가14,4004503.23%
<a href="http://advs.hankyung.com/RealMedia/ads/click_nx.ads/news/view@Newsbox"><img src="http://advs.hankyung.com/RealMedia/ads/adstream_nx.ads/news/view@Newsbox"></a>
김광현 유안타증권 애널리스트는 "제도 시행 이후 주가 상승률이 높았던 종목의 경우 실적 관련 이벤트에 따른 주가 변동성 확대가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제도 시행 이후 기업의 펀더멘탈(실적개선여건)에 근거한 중소형주 옥석 가리기와 철저한 리스크 관리가 선행돼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공통된 당부 사항이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44분 현재 코스닥지수는 0.62% 오른 711.15를 기록 중이다. 코스피는 0.31% 오르는 데 그치고 있다. 같은 시간 증권업종지수는 2.61% 오르며 지수 대비 아웃퍼폼(시장수익률 상회)하고 있다.



 댓글 (0)


주요 뉴스
페이지: 1 / 6   


     돌아온 외국인, IT대형주 다시 담는다108
     국민연금 주식대여금지법 '여야 공감'783
     살생부 카드 만지작…정부 좀비기업 솎아낸다902
     중국 금리·지준율 동시 인하…증시부양 나섰다-입력시808
     중국 인민은행, 두달 만에 기준금리·지급준비율 인하787
  가격제한폭 ±30% 확대…수혜株를1021
     순한글 도메인 ‘부동산.한국’ 가장 선호1482
     세계경제 하향 - 주요뉴스 모음1447
     與 잠룡 정몽준 '바쁘다 바빠'1390
     카다피 망명설…정권 붕괴 초읽기1347
     미국과 유럽의 연타는 더블딥 부를까?1331
     소로스, 유럽국가 파산 가능성 경고1348
     박근혜, 大選 정책 시리즈 2탄 '포린어페어1412
     문재인·손학규 양강체제로… 야권 대선구도 변화(푸른산)1175
     3개월간 주식 공매도 금지(푸른산)1290
       금융위 “주식 공매도 석달간 금지”(푸른산)1206
     수해 빌미로 20조원 규모 '4대강 2차사업(푸른산)1208
     이정현 "박근혜, 본격활동 시점 임박(푸른산)1297
     美 디폴트..韓경제·금융에 미칠 영향은(푸른산)1117
     왜 문재인을 주목하나(푸른산)1372
       문재인 "총선 부산 공략에 안철수, 조국 교(푸른산)1337
     문재인, 총선·대선출마 가능성 첫 시사(푸른산)1231
     박근혜 '나도 수재민' 밝힌 까닭은?(푸른산)1190
     (정정)[핫 이슈] 박근혜株, 문재인株 '정(푸른산)1440
     문재인, 대선후보 지지도 3위…상승세 어디까지?1259
     유럽, 슈퍼박테리아 공포 확산…감염자 천명 넘어1225
     독일 "2022년까지 모든 원전 폐쇄"1208
     좋다 나쁘다 말많은 커피 마셔? 말어?1237
     제주 국내 영리병원 설립… 6월 국회서 결론 날 듯1258
     동남권 신공항에 대한 제3의 생각1273
≪ [1]  [2]  [3]  [4]  [5]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인기 글
13935
2442
2348
2385
2445
2764
2307
2386
2306
2295
2314
2511
2399
2341
2269
 
최근 글
108
702
2534
587
3566
2445
1476
1000
1018
990
1038
889
1372
1069
1143